UPDATED. 2021-06-17 13:25 (목)
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 '한병도 의원 발의' 지방자치법 개정안 의견수렴 진행
상태바
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 '한병도 의원 발의' 지방자치법 개정안 의견수렴 진행
  • 월간 주민자치
  • 승인 2021.01.27 15: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당 공문 캡처
해당 공문 캡처

한병도 의원(더불어민주당)이 대표발의한 ‘지방자치법 일부개정법률안’(이하 지방자치법 개정안)에 대해 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가 전국 기초단체장을 대상으로 의견수렴에 나서 주목된다.

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는 지난 22일 '지방자치법 일부개정법률안(한병도 의원 발의)에 대한 의견제출 협조요청' 공문을 전국기초지방자치단체장에게 발송했다. 

이에 대해 한국주민자치강사회의 전은경 회장은 “주민자치 당사자는 ‘주민’이지 단체장이 아니다. 영향력이 막강한 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가 단체장만의 입장을 고려한 의견만 수렴해 주민자치를 왜곡하는 것은 아닌지 우려 된다”라며 “주민자치의 취지를 명확히 이해한다면 이번 법안은 ‘주민자치회를 후퇴시키는 악법’으로 평가될 것”이라고 밝혔다.

주재구 충청북도 주민자치원로회의 회장도 “주민자치는 국가가 무엇을 하는 게 아니라 주민들이 국가가 하지 못하는 일에서 자치력을 발휘하는 것이다. 그러므로 주민자치회법은 자치할 수 있도록 주민자치회를 분권해주면 된다. 이런 차원에서 이번 법안을 평가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사단법인 한국주민자치중앙회 전상직 회장은 "한병도 의원이 대표발의한 개정안은 주민자치회가 시군구의회가 시키는 대로만 하도록 제도화해 고착시키는 부적절한 법이다. 주민자치를 자치단체의 사무 정도로만 알고 있는 단체장이 그런 문제를 충분히 인지하고 있을지 우려된다. 만약 단체장의 의견이라면서 입법을 고집하는 우를 범하면 주민자치에 미래는 없다”고 강하게 지적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주민 동의 없는 2기 시범사업 및 조례 개정 철회하라" 종로구 주민자치사태 논란
  • "주민자치회장 선거에 동장 개입" 의혹...춘천 후평동서 무슨 일이?
  • 일본 정내회 지역·주민대표성에서 한국 주민자치 시사점 찾다
  • 주민자치 역행하는 춘천시 행태에 대책위 강력비판-시정촉구 청원서 전달
  • 꽉 막힌 ‘주민관치’ 어떻게 풀어야할까?
  • 강원도주민자치회, 플라스틱 순환사회 조성에 한 축 맡아